무역

희비 엇갈리는 美中, 누가 울고 웃나? #글로벌시황 #미중무역분쟁 #북한도발 #트럼프재선 #김여정 #메뚜기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와우넷 작성일20-06-19 00:00 조회6회 댓글0건

본문



#글로벌시황 #미중무역분쟁 #북한도발 #트럼프재선 #김여정 #메뚜기떼
■미중무역분쟁
대중 경상수지 흑자 10년來 '최저'…반도체 불황에 '반토막' 대중 상품수지 10년 만에 '최저'
"미중 무역분쟁으로 수출품목 단가 하락" 'NO japan'에 대일 경상적자는 감소,지난해 대중 경상수지 흑자가 2009년 이후 10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반도체 불황과 미중 무역분쟁에 따른 주요 수출품목의 단가 하락 영향이다. 19일 한국은행의 '2019년 중 지역별 국제수지(잠정)'에 따르면 지난해 대중 경상수지 흑자 규모는 252억4000만달러(약 30조6000억원)로 2018년(473억7000만 달러) 대비 46.7%나 급감했다. 이는 2009년(162억6000만달러) 이후 최저치다. 경상수지 흑자가 절반 가까이 감소한 것은 제조업 제품의 대외 거래 성적을 뜻하는 상품수지(수출-수입)가 부진했기 때문이다. 지난해 대중 상품수지는 185억3000만달러로 2018년 대비 268억6000만달러나 감소했다. 이 역시 2009년(179억3000만달러) 이후 최저치다.대미국·중국 상품수지 '저조'…"미중 무역분쟁 영향"상품수출이 감소세로 전환된 여파다. 지난해 대중 상품수출은 1162억9000만달러로 2018년보다 17.7% 줄었다. 한국은행은 "반도체 업황 부진과 미중 무역분쟁에 따라 주요 수출품목의 단가가 하락했다"고 설명했다. 수출물가지수로 반도체는 전년 대비 31.1%, 화공품은 10.7% 각각 감소했다. 대중 여행수지는 71억8000만달러로 2018년보다 늘었다. 여행수입이 100억6000만달러로 2016년에 이어 역대 두 번째로 가장 많았기 때문이다. 지난해 한국을 찾은 중국 입국자수는 602만명으로 2018년보다 25.8% 늘었다. 지난해 미중 무역전쟁 여파로 반도체 가격 하락이 지속되면서 반도체 불황이 장기화된 탓이다. 지난해 상품수지는 300억5000만달러로 2018년 대비 59.8%나 급감했다. 이는 2012년(255억6000만달러) 이후 최저치다. 상품수입은 641억4000만달러로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원유와 가스 등 원자재를 중심으로 수입이 급증했다. 상품수지는 2014년 역대 최대 흑자를 기록했지만, 2015년부터 철강 수입규제 등에 따른 상품수출 부진과 2017년부터는 미국 에너지류 수입 확대 영향으로 다소 주춤한 모습이다. 한은은 "여행수지 개선, 해외투자소득 증가 등으로 서비스수지 및 본원 소득수지가 개선됐지만, 정보통신기기 반도체 등 수출 감소로 상품수지 흑자규모가 축소됐다"고 설명했다.대일본 경상수지 적자 감소…일본 불매운동 '성과'대일본 경상수지 적자는 188억2000만달러로 2018년(247억달러)보다 소폭 줄었다. 지난해 일본 상품수지 적자는 134억1000만달러로 2018년(172억6000만달러 적자)보다 38억달러 가량 줄었다.일본의 대한국 수출규제 영향이 컸던 것으로 풀이된다. 지난해 7월 일본은 반도체·디스플레이 핵심 소재인 EUV 포토레지스트, 플루오린 폴리이미드, 고순도 불화수소 등 3개 품목에 대한 한국 수출규제를 강화했다. 여기에 일본 불매운동으로 여행수지 적자가 개선됐다. 지난해 일본 여행수지 적자는 17억7000만달러로 2018년보다 절반 가량 적자폭이 감소했다. 일본행 출국자수는 558만명으로 2018년보다 25.9% 줄면서 여행지급이 감소했다. 반도체 제조용 장비 등 자본재 수입 감소로 상품수지 적자 규모가 축소됐고, 여행지급이 급감하면서 서비스 수지도 개선된 것이다. 대유럽(EU) 경상수지 적자규모도 60억9000만달러로 2018년(99억9000만달러)보다 소폭 줄었다. 다만 대동남아 경상수지 흑자규모는 799억4000만달러로 2018년(939억1000만달러)보다 크게 감소했다.

■화웨이
'화웨이 제재' 효과…삼성, 또 5G 장비 계약
삼성전자가 캐나다 주요 이동통신 사업자인 텔러스에 5세대(5G) 이동통신 장비를 공급한다. 화웨이가 공급사에서 배제되면서 삼성전자가 기회를 잡았다.삼성전자는 텔러스의 5G 통신장비 공급사로 선정됐다고 19일 발표했다. 지난해 12월 비디오트론의 장비 공급사로 이름을 올린 데 이어 두 번째 캐나다 시장 진출이다. 텔러스는 약 960만 명(점유율 28%)의 가입자를 보유하고 있다. 로저스, 벨에 이은 캐나다 3위 사업자다.캐나다 통신사들은 5G 네트워크 구축에 화웨이 장비를 배제하고 있다. 텔러스는 기존에 화웨이 장비를 100% 사용해왔다. 그러나 다른 통신사와 마찬가지로 5G 사업에서는 화웨이 장비를 사용하지 않기로 했다.삼성전자는 5G 이후 글로벌 네트워크 시장에서 속속 신규 계약을 따내며 보폭을 넓히고 있다. 지난해 비디오트론을 시작으로 올 2월 미국 US 셀룰러, 3월 뉴질랜드 스파크, 이번 텔러스까지 6개월 만에 네 번의 5G 장비 신규 계약을 맺었다. 이들은 이전 세대 네트워크에서는 삼성전자 장비를 사용하지 않았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네트워크 장비 시장에서 장비 공급사를 아예 교체하는 것은 이례적인 사례”라고 설명했다.미국에서는 US 셀룰러와 신규 계약을 맺은 것과 더불어 버라이즌, AT&T, 스프린트와는 기존 4세대 이동통신(LTE)과 함께 5G 장비 공급 계약을 맺었다. 미국 5대 통신사 중 T모바일을 제외한 모든 곳에 삼성전자 장비가 들어간다.미국의 화웨이 제재는 삼성전자에 호재로 작용하고 있다. 화웨이는 가격 경쟁력을 앞세워 유럽 시장을 잡았지만 미국, 캐나다 등 북미 시장에서는 어려움을 겪고 있다.

■친환경차
질주하는 친환경차…신차 10대 중 1대
하이브리드 등 친환경차 판매량 작년보다 29% 증가국내 자동차 시장이 제자리걸음을 벗어나지 못하는 가운데 하이브리드를 필두로 한 친환경차가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면서 질주하고 있다.16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에 따르면 올해 들어 판매된 승용차 중 친환경차는 5만4855대(5월 말 기준)로 전년 동기 4만2491대와 비교해 29.1% 증가했다. 같은 기간 전체 승용차 판매량은 1.8% 증가하는 데 그쳤다. 전체 승용차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8.1%에서 10.3%로 2%포인트 상승했다. 올해 새 차를 사는 소비자 10명 중 1명은 친환경차를 구매하고 있는 셈이다.친환경차 중에서는 하이브리드의 성장세가 두드러졌다. 하이브리드 차량의 판매는 4만22대로 작년 동기보다 45.4% 증가했다. 인기 있는 모델을 기반으로 한 신차 출시 영향으로 풀이된다.쏘렌토 하이브리드와 K5 하이브리드, K7 하이브리드 등 기아차가 하이브리드의 성장을 이끌었다. K5 하이브리드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두 배 이상 많은 2409대가 팔렸고 K7 하이브리드는 4525대로 판매량이 91% 늘었다. 지난 3월 중하순에 출시된 쏘렌토 하이브리드는 두달여만에 4112대가 판매됐다.현대차의 쏘나타 하이브리드도 1157대에서 3826대로 판매가 크게 늘었다. 그랜저 하이브리드는 작년보다 소폭 줄었지만 1만3000대 가까이 팔리면서 하이브리드 실적을 지지했다. 수소차인 넥쏘는 1068대에서 2295대로 두 배 이상 늘었다.반대로 전기차는 1만2338대로 지난해보다 9.4% 감소했다. 상대적으로 경쟁력 있는 모델이 적은 데다 보조금 축소 등 혜택이 줄어든 탓이다.전기차 국고 보조금은 지난해 최대 900만원에서 올해 800만원으로 축소됐고 130만원이 지급되던 개인 완속충전기 보조금은 폐지됐다.기본요금은 면제하고 전력량 요금은 50% 깎아주던 전기차 충전료 할인제도는 다음 달부터 단계적으로 할인 폭이 줄고 2022년 7월에 사라진다.업계 관계자는 "친환경차 수요가 지속되는 가운데 하이브리드 차량 구매는 꾸준히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며 "전기차는 전용 플랫폼을 채택한 차량을 비롯해 상품성이 높아진 모델 공급이 많아지고 선택지가 넓어지면서 성장세를 나타낼 것"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코로나19’ 확진자 67명 추가, 누적 1만2373…연일 급증세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67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이달 들어 가장 많은 규모다.중앙방역대책본부는 20일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0시보다 67명 증가해 누적 확진자는 1만 2373명이라고 밝혔다.일일 신규 확진자는 지난 18일 59명을 기록했다가 19일에는 49명으로 다소 감소했으나, 이날 60명 후반대로 급증했다.신규 확진 67명 가운데 지역발생이 36명이며, 해외유입이 31명이다.해외유입의 경우 검역 과정에서 18명이 확진됐으며, 그 외 서울 1명, 부산 2명, 인천 1명, 경기 7명, 전북 1명, 경북 1명이다.완치돼 격리해제된 환자는 전날보다 21명이 늘어 총 1만 856명이다. 추가 사망자는 발생하지 않아 누적 사망자는 전날과 같은 280명을 유지했다
-------------------------------------------------
● 송관종 와우넷 파트너
● 송관종 투자전략
-------------------------------------------------
#글로벌시황 #미중무역분쟁 #북한도발 #트럼프재선 #김여정 #메뚜기떼 #화웨이 #5G #화웨이백도어 #중국코로나 #중국식량난 #중국식량위기 #쌴샤댐 #시진핑 #중국성장률 #중국GDP성장률 #하반기유망업종 #AI #4차산업 #4차산업혁명 #친환경차 #수소차 #전기차 #파이프라인 #코로나19치료제 #코로나백신 #회의관련주 #바이오기업 #바이오 #송관종 #와우넷 #주식 #경제 #금융 #증권 #주가 #투자전략.
-------------------------------------------------
◇와우넷TV 유튜브 구독
https://bit.ly/2tTvZb7
◇와우넷TV 유튜브 라이브
https://bit.ly/2tTvZb7

◇한국경제TV
홈페이지 http://www.wowtv.co.kr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hkwowtv
트위터 http://www.twitter.com/hkwowtv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4,510건 1 페이지
  • RSS
게시물 검색
Copyright © trade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